이심전심 n Talk

- 한국의 '빅맥 지수'로 불리는 '신라면 지수' 세계 10개국 신라면 가격 비교
- 2009년 발표 이어 두 번째 신라면 지수 발표
- 신라면 1봉지로 각국 물가수준과 구매력 평가


 (주)농심(대표이사 박준)은 한국의 '빅맥 지수'라 불리는 '신라면 지수'를 2009년에 이어 두 번째로 발표했다.
 신라면 지수는 신라면이 판매되고 있는 주요 10개 지역의 신라면 1봉지 가격을 미국 달러로 환산, 각국의 구매력을 비교 평가(PPP: Purchasing Power Parity)하는 지수이다.

 신라면 지수는 맥도널드의 '빅맥 지수', 스타벅스의 '라떼지수'와 같이 세계적으로 많이 판매되고 있는 특정 제품의 가격을 달러로 환산, 각국의 상대적 물가수준을 비교하고 아울러 각국 통화지표의 수준을 가늠해볼 수 있는 지수로 2009년 1월에 처음 개발됐다. 신라면은 세계 80여 개국에 판매되고 있으며 품질과 중량, 원료 등이 표준화되어 있어 주요 국가의 물가 수준 및 통화를 가늠하는 지표가 될 수 있다고 농심측은 밝혔다.

 이번에 농심이 발표한 신라면 지수에 따르면, 미국 현지 판매가격이 0.99 달러(약 1,142 원)인데 비해 호주가 1.89 호주달러(약 2,210 원)로 가장 비쌌고, 홍콩이 4.5 홍콩달러(약 668 원)로 가장 싼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은 조사대상 10개 지역 가운데 8번째로 0.68 달러(780 원)였다.
 특히 미국의 구매력을 1로 봤을 때 호주의 구매력이 1.94로 나타나 호주의 높은 물가수준이 신라면 지수에도 반영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농심 국제전략팀 황재원 상무는 "신라면은 세계 80여 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글로벌 상품으로서 주요 국가의 통화가치와 물가수준을 가늠하는 기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신(辛)브랜드 세계화를 향한 글로벌 경영에 박차를 가하는 동시에 앞으로도 신라면 지수를 꾸준히 추적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신라면은 198년 출시된 이후 2012년 현재까지 국내에서 약 201억 봉, 해외에서 약 30억 봉 등 총 240억 봉 가량이 판매되었으며 1987년부터 수출을 시작, 수출 개시 25주년을 맞았고 현재 전 세계 80여 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이심전심 N Talk Editor 송반장


농심 홍보팀의 송대현 대리입니다. 사내 아침방송과 온라인PR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캠핑, 여행, 사진, 낚시, 사내 락밴드 등 다양한 취미를 가지고 있는 만큼 다양한 이야기로
여러분께 다가가겠습니다.
언제든 불러주세요! 송반장!


 
  1. 2012.03.21 18: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