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심전심 n Talk

씹으면 씹을 수록 쫄깃한 '칼국수'.
분명 같은 면 음식이지만 라면, 국수와는 확연하게 다른 그 맛.
농심이 40여 년 스프 제조 노하우와 면 제조 기술력으로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진하고 칼칼한 국물을 구현했습니다. 재료를 그대로 가공한 진한 국물 맛과 오랜 연구 끝에 탄생한 저칼로리 건면으로 무장했습니다.
진하고 개운한 육수, 쫄깃하고 차진 면발, 칼칼한 뒷맛까지, '후루룩 칼국수'의 비밀을 지금부터 소개합니다. ^^

여러분의 '클릭'이 제겐 큰 힘이 됩니다. '추천'해 주세요!
 



농심의 기술이 만든 가마솥 육수
 
농심은 돈골과 닭을 채소와 함께 진한 육수로 우려내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칼국수맛 그대로를 '후루룩 칼국수'에 담아냈습니다.

닭육수는 가마솥에서 양파, 마늘을 듬뿍 넣고 장시간 우려내야 제 맛이 납니다. 그래서 농심은 정통 칼국수 맛을 재현하기 위해 '고온쿠커'를 사용했습니다. 고온쿠커란 일반쿠커에서는 구현될 수 없는 고온으로 원료를 쿠킹하여 전통 가마솥에서 고아낸 효과를 낼 수 있는 농심만이 보유한 최첨단설비입니다. 최적의 고온쿠커 공정을 찾기 위해서 테스트하기를 수 차례, 테스트에 사용된 닭 육수만 10여 톤에 이른다니, 꽤 어마어마한 양이죠?

건더기스프는 볶음양파, 애호박, 홍고추, 닭고기 조미육 등을 사용해 칼국수 고명을 재현했습니다.

한국 전통 칼국수의 맛을 재현하기 위해 농심 R&BD센터 연구원들은 칼국수로 유명한 대표 맛집 20여 곳을 다니며 연구를 수행했습니다. 이를 통해 닭육수에 돈골, 양파, 마늘을 함께 270℃ 가마솥에서 장시간 고는 것이 가장 맛있는 육수 제조방식이라는 결론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당시 각 지방(전국 8도) 칼국수 맛을 알아보기 위해 다닌 거리만해도 1,500km에 달한다니 길고 긴 여정이라 할 수 있겠네요.

닭은 가장 맛있는 크기인 중닭(850~900g)을 사용했으며, 양파, 마늘, 대파, 생강과 함께 고았을 때 잡미가 제거된 최상의 맛이 난다는 것도 알게 됐습니다. 또한, 시원하고 칼칼한 맛을 더하기 위해 고추, 애호박 등의 채소를 저온농축함으로써 원재료 본연의 맛과 색을 살리는 데 성공했습니다.
 

▶ 3층 면발, 튀기지 않아 칼로리도 낮아 

'후루룩 칼국수'의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이 바로 '면발'입니다.농심 R&BD 면개발팀은 칼국수 면발에서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 '식감'을 꼽았습니다. 실제 밀어서 만든 듯한 쫄깃함과 부드러움을 동시에 살리기 위해 이른바 '3층 제면법'을 개발한거죠. 이 공법은 칼국수 면을 3등분하여, 위아래 바깥쪽은 밀가루를 사용해 부드러운 식감을 살리고 가운데 내부는 쌀을 넣어 찰기있는 식감을 살리는 방법입니다. 면 가닥이 3층으로 이루어져있다는 뜻!! 쌀은 면중 10%가 함유되어 면의 쫄깃함을 더욱 살려줍니다. 이러한 면발을 만들기 위해 연구과정 중 사용된 밀가루만 20여 톤, 20kg 포대자루 1,000개에 달합니다.

후루룩 칼국수의 또 다른 매력은 '칼로리'에 있습니다. 후루룩 칼국수의 면발은 농심만의 건면기술력이 만든 건강한 면입니다. 기름에 튀기지 않은 건면으로 한 봉지의 열량이 340kcal에 불과해 다이어트식으로도 적합합니다. 맛에 '웰빙'을 더한 것이죠.


농심이 칼국수를 선택한 이유
 
'칼국수'는 글자 그대로 '칼로 자른 국수'라는 뜻입니다.

칼국수는 손으로 밀가루를 반죽하여 칼로 잘라 만듭니다. 육수는 보통 닭고기나 멸치, 바지락 등으로 만들고, 건더기로 감자, 호박, 김, 파 등을 사용하며 닭고기를 채썰어 넣기도 합니다. 1934년 발간된 간편조선요리제법에 칼로 썰어 만드는 국수의 조리법이 처음 소개됐으며, 한국전쟁 때 밀가루가 널리 보급되면서 대중화됐습니다.

조선시대에 국수는 양반들이나 먹을 수 있는 고급음식이었습니다. 일반 서민들은 평소에는 국수를 먹지 못했으며, 결혼식과 같은 특별한 날에 먹었던 잔치국수로 볼 때, 국수는 '장수'의 의미로 받아들여졌습니다. 국수가 주는 장수와 건강한 이미지를 농심은 다양한 제품을 통해 재현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출시한 '후루룩 칼국수'도 한국 전통 칼국수의 맛을 되살린다는 점에서 그 맥락을 같이 할 수 있겠죠.


차세대 하얀국물라면 '후루룩 칼국수'

 
농심은 '후루룩 칼국수'를 출시하면서 기존 하얀국물 라면과 다른 3세대 하얀국물의 맛을 보여줄 계획입니다.
1세대 부드러운 맛 타입의 사리곰탕면, 2세대 경쟁사 하얀국물 라면에 이어 3세대 하얀 국물라면은 시원하고 칼칼한 국물 맛은 기본, 여기에 튀기지 않은 건면과 전통의 맛을 접목해 맛과 건강을 모두 잡은 웰빙 면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후루룩 칼국수'에는 맛과 건강을 모두 잡기 위한 농심의 기술력이 모두 담겨져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국물 맛은 양파와 닭을 전통 가마솥 원리를 이용한 고온쿠커에 넣고 센 불로 장시간 푹 고아내는 방식으로 깊고 개운한 맛을 살렸고 육수에 들어가는 양파와 마늘은 저온 농축 방식을 사용해 시원한 풍미를 담았으며 국산 청양고추로 칼칼한 뒷맛을 구현했습니다.
 

오늘은 가족과 함께 '후루룩~'소리내며 '후루룩 칼국수' 한 그릇 어떠세요? ^^


농심 영양연구팀 장영애 박사님이 전해주는 '후루룩 칼국수' 5가지 Key Point가 궁금하다면 클릭하세요!!
http://blog.nongshim.com/85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