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심전심 n Talk

 

<사진 : 코코이찌방야 사당 파스텔시티점 직원들이 매장오픈에 앞서 손님맞이를 하고 있는 모습>

 

 

농심은 25일, 서울 목동 현대41타워에 '코코이찌방야 목동점'을 8월 1일 개점한다고 밝혔다. 농심은 목동점 오픈으로 영등포와 신도림 등 서울 서부지역 공략에 나서는 한편, 올해 수도권을 중심으로 매장을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농심 직영으로 운영되는 코코이찌방야 목동점은 국내 21번째 매장으로, 166㎡(약 50평) 공간에 70개 좌석으로 구성되어 있다.

 

농심 관계자는 "목동점은 백화점, 야구장, 방송국, 영화관 등이 밀집되어 있는 목동 최고 중심가에 위치하고 있다"며, "목동점은 인근 영등포 타임스퀘어점, 신도림 디큐브시티점과 함께 서울 서부 지역 공략의 허브로서 코코이찌방야 브랜드 확산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농심은 목동점 오픈을 시작으로, 8월중 수원 권선구와 분당 정자동에도 코코이찌방야를 설립, 수도권 남부 상권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코코이찌방야는 1978년 일본에서 처음 문을 열어 현재 미국, 중국, 대만 등 1,370여 개의 매장을 보유한 세계적인 카레전문점이다. 한국 1호점인 ‘강남점(2008년 오픈)’은 전 세계 코코이찌방야 매출 2위일 정도로 성황을 이루고 있다.

 

* 주소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동로 293번지 현대41타워 2층 (02-2642-5510) (5호선 오목교역 2번 출구)

 

 

 

 

  1. 전우엽 2015.05.02 2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습니다 홍대의 아비꼬만큼은아니지만 양을 추가해서 먹으면 됩니다. 종류가 아주 다양해서 좋았습니다만 많은 음식이 튀김을 곁들인것이라 여성들에게 인기가 적을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