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심전심 n Talk

★ 제 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2 Round


1 Round 결과

일정

승 

패 

비고 

10월 16일 

탄샤오 7단 (중국) 

다카오 신지 9단 (일본) 

320 수 흑불계승 

10월 17일 

탄샤오 7단 (중국) 

이동훈 초단 (한국) 

277 수 백반집승 

10월 18일 

탄샤오 7단 (중국) 

이다 아쯔시 3단 

192 수 백불계승 

10월 19일 

이호범 3단 (한국) 

탄샤오 7단 (중국) 

235 수 흑불계승 


2 Round 결과

일정 

승 

패 

비고 

11월 26일

후지타 아키히코 3단 (일본) 

이호범 3단 (한국)

254 수 백반집승

11월 27일 

왕시 9단 (중국) 

후지타 아키히코 3단 (일본) 

154 수 백불계승



11월 27일 열린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6국'은 '중일전이었습니다.

멀리 한강과 서울 시내가 펼쳐보이는 대국좌석에 일본의 후지타 아키히코 3단과 중국 3번째 출전자 왕시 9단이 차례로 앉아있습니다. 돌가리기에선 후지타 아키히코 3단이 흑을 잡았습니다.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본선 6국이 27일 오후 2시부터 서울 농심본사 도연관 19층에 마련된 특별대국실에서 열렸습니다.


<일본 후지타 아키히코 3단의 착수>


<중국 왕시 9단의 착수>


초반의 후지타 3단은 받을 자리는 받아주는 느긋한 전형적인 일본스타일로 두고 있습니다.

모양 좋고 여유있게 길게 가는 바둑이 일본기사들의 보편적인 기풍이라고 합니다.


막상 두 사람이 맞붙자 초반 후지타 3단이 우세를 이끌고 있습니다. 다만 부분적으로 강하게 상대를 압박해야 할 곳에서 주춤하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후지타 3단의 느슨함을 왕시 9단이 치고 들어가 역습에 나섰고, 중반에서 후반으로 진행될 때는 왕시 9단이 후지타 3단의 양곤미를 몰아 그 중 하나를 잡았습니다.

결국 27일 서울 신대방동 농심 도연관에서 펼쳐진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제6국'에서 중국 2번째 주자 왕시 9단이 일본의 3번째 주자 후지타 3단을 맞아 154수 만에 백으로 불계승을 거뒀습니다.

왕시 9단은 국후 "내가 초반에 좀 과하게 두었기 때문에 후지타 3단이 좋은 공격의 기회를 잡았다. 하지만 후지타 3단이 공격을 지속하지 않았다. 이후엔 좌변에서 후지타 3단이 쌈지 뜨고 살게 되면서 내가 확실한 주도권을 잡게 됐다. 마지막에 흑의 대마는 살기 어려웠다"고 내용을 되돌아 본 후 "내일 저의 상대는 김지석 8단이다. 힘든 한판이 될 거 같다"고 말했습니다.


28일 제7국은 다시 한-중전입니다.

지난 '제13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에서 4연승을 거두는 등 한국의 핵심 전력이었던 김지석 8단이 어느 정도 활약해 줄 것인지에 관심이 쏠렸습니다. 김지석 8단과 왕시 9단은 지금까지 공식대국이 한 번도 없었습니다. 


지난 대회까지 각국 선수단은 대국 종료 후 다음 날 오전 11시까지 다음 대국자 명단을 제출하도록 되어 있었으나 이번 대회부터 당일 대국
종료 전까지 다음날 대국자 명단을 주최측에 제출하여야 하는 것으로 규정이 변경되었습니다.


▶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이모저모

일간 스포츠가 주최하고 (재)한국기원이 주관하며 (주)농심에서 후원하는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의 총 규모는 10억원, 우승상금은 2억원이며, 본선에서 3연승하면 1,000만원의 연승상금(3연승 후 1승 추가 때마다 1,000만원 추가 지급)이 지급됩니다.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1회가 주어집니다.

한국과 중국, 일본의 대표 선수 5명이 출전해 연승전 방식으로 승패를 겨루는 농심 辛라면배는 1회 대회부터 6회 대회까지 한국이 6연패했으며, 7~9회 대회에서는 일본, 한국, 중국이 한 차례씩 우승을 나눠가졌고 10~12회 대회는 한국이 3연패를, 13회 대회는 중국이 패권을 차지했습니다. 통산 우승 횟수는 한국 열 차례, 중국 두 차례, 일본 한차례입니다.


▶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한중일 국가대표


한국

중국

일본

박정환 9단 (93년)

셰허 9단 (84년)

다카오신지 9단 (76년)

최철한 9단 (85년) 

장웨이제 9단 (91년)

무라카와다이스케 7단 (90년)

김지석 8단 (89년)

천야오예 9단 (89년)

안자이노부아키 6단 (85년)

이호범 3단 (92년)

왕시 9단 (84년)

후지타아키히코 3단 (91년) 

이동훈 초단 (98년)

탄샤오 7단 (93년)

이다아쯔시 3단 (94년) 




▶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이야기, 클릭-!!


14. [3 Round 제11국, 최철한 9단, "5연승이 목표다"]

15. [3 Round 제12국, '셰허' 완승! 한중대결 '장군, 멍군']

16. [3 Round 제13국, 박정환 9단 승, 승부는 최종국으로...]

17. [3 Round 제14국, 최철한 9단 해냈다. 농심 우승!]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christian louboutin sale 2013.04.10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삶의 목표는 너무 많은 아니라, 계속 한 것은, 투자 관심과 열정을 찾아, 당신은 성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