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심전심 n Talk

한겨울 매서운 추위에 떨다 보면 뜨거운 국물이 생각납니다. 라면 국물, 오뎅 국물, 설렁탕, 곰탕, 우동... 참 다양하죠. 한여름 더위에도 삼계탕, 보신탕을 먹는 한민족이니 국물을 참 좋아하기는 하나 봅니다.
국물에 대한 사랑이 다른 어느 민족보다도 높다 보니 국물 뒤에 붙는 글자도 '국', '탕', '찌개', '장' 등 다양한데요. 근래에는 주로 '탕'을 많이 쓰는 듯합니다. 서울 시내에서 원재료 자체의 충실한 국물맛으로 인정받는 곰탕집과 설렁탕집을 '맛거리의 대모'라 불리는 이윤화 다이어리알 대표가 소개해 드립니다.

밥 말아 먹기 아까운 국물, 은호식당
맑고 담백한 수프를 말하라면 가장 먼저 '콩소메'가 생각난다. 달걀 흰자거품을 이용해 고깃국물의 누린내 등 잡내를 없앴기에 맛도, 색도 맑게 만든 수프다. 소위 프렌치레스토랑에 가서 기본기를 평가할 때 먹는 음식이기도 하다. 은호식당의 곰탕도 참 맑다. 콩소메처럼 달걀흰자를 안썼는데도 국물이 맑을 뿐 아니라 맛도 깊다. 밥을 말아 먹기가 아까울 정도다. 밥으로 인해 탁해지는 맛이 아쉬워 매번 밥한 숟가락, 국 한 숟가락을 번갈아 가며 끝까지 먹곤 한다.
맑은 국 안에는 꼬리토막이 화끈하게 들어가 있다. 포크가 나오기에 꼬리뼈 사이사이 푹 삶아진 고기를 빼서 연한 단맛의 초간장에 찍어 먹는다. 여의도 샐러리맨촌에서 오래 장사하다 보니, 직장 상사에 이끌려왔던 신입사원이 어느덧 중역이 되어서도 그 맛에 중독되어 변함없이 찾는 맛집이다.

저녁시간이면 도가니전골이나 찜과 함께 소주 한잔 기울이는 것도 흔한 풍속이다. 꼬리곰탕 외에 소를 고아서 만드는 쇠머리국밥, 양지탕, 설렁탕 등도 있다.

▷ 메뉴 : 꼬리곰탕 15,000, 도가니탕 10,000, 설렁탕 6,000, 도가니전골. 45,000

전화 : 02-782-6193 

주소 :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4-36 센터빌딩 지하1

영업시간 : 07:00(오전)~10:00(오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동 | 은호식당 여의도점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