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심전심 n Talk

★ 제 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2 Round


1 Round 결과

일정

승 

패 

비고 

10월 16일 

탄샤오 7단 (중국) 

다카오 신지 9단 (일본) 

320 수 흑불계승 

10월 17일 

탄샤오 7단 (중국) 

이동훈 초단 (한국) 

277 수 백반집승 

10월 18일 

탄샤오 7단 (중국) 

이다 아쯔시 3단 

192 수 백불계승 

10월 19일 

이호범 3단 (한국) 

탄샤오 7단 (중국) 

235 수 흑불계승 


2 Round 결과

일정 

승 

패 

비고 

11월 26일

후지타 아키히코 3단 (일본) 

이호범 3단 (한국)

254 수 백반집승

11월 27일 

왕시 9단 (중국) 

후지타 아키히코 3단 (일본) 

154 수 백불계승

11월 28일 

왕시 9단 (중국) 

김지석 8단 (한국) 

177수 흑불계승 

11월 29일 

왕시 9단 (중국) 

안자이 노부아키 6단 (일본) 

159수 흑불계승 

11월 30일 

최철한 9단 (한국) 

황시 9단 (중국) 

253수 흑불계승 

12월 1일 

 

 

 



▶ 최철한, 중국 연승에 '철퇴'


"초반 전투도 괜찮았고, 이후 왕시의 무리한 공격을 응징하며 승기를 잡았다. 많이 유리하다고 보고 물러섰는데 하변에서 백이 잘 뒀으면 위험한 바둑이었다." - 최철한 9단의 국후소감



3연승으로 탄력받은 왕시 9단의 날렵한 행마에 최철한 9단이 묵직한 철퇴를 내렸습니다.

11월 30일 서울 농심본사 도연관 19층 특별대국실에서 열린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제9국에서 최철한 9단이 253수 만에 흑 불계승 하며 중국 연승을 끊고 한국 쪽으로 흐름을 돌렸습니다.



확실히 '육박전'은 최철한 9단이 강했습니다. 포석 후 바로 벌어진 좌변 몸싸움에서 반면이 거의 정리돼 첫 승부처였던 중앙 전투에서 흑이 주도권을 잡자 반면에 여지가 많이 없어졌습니다.


아직 몸이 덜 풀렸는지 중반 이후 최철한 스타일의 강력한 공격은 없었습니다. 또 우상변에서 석 점으로 늘어 안정을 택한 수가 승패를 떠나 의문이었습니다. 휘청하던 중앙 백대마의 숨통이 트이고 계가 바둑의 흐름이 되면서 한때 백도 희망이 생겼습니다. 하지만 백이 우하변에서 붙여 수를 내러 간 것이 화근으로 오히려 백이 대손해를 보며 이곳에서 흑승이 확정됐습니다.


최철한 9단의 다음 상대는 일본의 주장 무라카와 다이스케 7단입니다. 무라카와에 대해 최철한은 "일본에서 요즘 상승세인 기사로 알고 있다. 기보를 봤는데 일본바둑답지 않게 힘이 좋은 바둑이라 느꼈다. 그러나 초반에 힘으로 눌러주겠다."고 말했습니다.


최철한 9단은 "껄끄러운 상대지만 연승전은 먼저 1승을 한 것이 심리적으로 중요하다. 상대가 천야오예라도 기세를 이어 1차 목표인 3연승까지 할 것이다."는 임전소감을 남겼습니다. 




▶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한중일 국가대표


한국

중국

일본

박정환 9단 (93년)

셰허 9단 (84년)

다카오신지 9단 (76년)

최철한 9단 (85년) 

장웨이제 9단 (91년)

무라카와다이스케 7단 (90년)

김지석 8단 (89년)

천야오예 9단 (89년)

안자이노부아키 6단 (85년)

이호범 3단 (92년)

왕시 9단 (84년)

후지타아키히코 3단 (91년) 

이동훈 초단 (98년)

탄샤오 7단 (93년)

이다아쯔시 3단 (94년) 



▶ 제14회 농심 辛라면배 세계바둑 최강전 이야기, 클릭-!!


14. [3 Round 제11국, 최철한 9단, "5연승이 목표다"]

15. [3 Round 제12국, '셰허' 완승! 한중대결 '장군, 멍군']

16. [3 Round 제13국, 박정환 9단 승, 승부는 최종국으로...]

17. [3 Round 제14국, 최철한 9단 해냈다. 농심 우승!]